(서울=연합뉴스) 성기홍 논설위원